메뉴 건너뛰기


서울특별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
·홈 ·사이트맵 로그인 ·시설커뮤니티 ·인트라넷
  • 협회소개
    • 인사말
    • 협회소개
    • 조직도
    • 연혁
    • 홍보대사
    • 찾아오시는길
  • 사업소개
    • 행복지수업
    • 문화지수업
    • 경제지수업
  • 복지시설현황
    • 거주시설
    • 장애인공동거주가정
    • 단기보호시설
  • 후원참여
    • 후원안내
    • 후원신청
    • 사랑을베푸는사람들
    • 후원캠페인
    • 기업후원안내
    • 협회투명성
  • 교육행사/후원
    • 교육.행사신청
    • 후원물품배분신청
  • 커뮤니티
    • 공지사항
    • 시설소식
    • 사회복지자료실
    • 보도자료
    • 뉴스레터및e-book
    • 협회이야기
    • 자유게시판
    • 장애인복지상담실
트위터 페이스북
quick menu
삊쉶닾紐낆꽦
썑썝븞궡
보도자료 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작성일 : 17-09-08 08:24
버튼:목록
(중앙일보)식사 돕고 나니 땀범벅 .. 밥 먹는 30분도 미안해하는 그들
버튼:트랙백
 글쓴이 : 서장협
조회 : 327  

식사 돕고 나니 땀범벅 .. 밥 먹는 30분도 미안해하는 그들 

 

a642b2222818b9b1bf0991c5e823aecd_1504747
경기도 광주시에 있는 중증장애요양시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한사랑마을’에서 김준영 기자(오른쪽)가 한 장애인의 식사를 돕고 있다. 이곳에선 28명의 사회복지사가 일한다. [사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혁수(가명)씨는 골다공증이 있어 목욕시킬 때 특히 조심하셔야 해요. 옷 입히기 전엔 아토피 약을 꼭 온몸 구석구석 발라주시고요. 성호(가명)씨는 먹는 것보다 뱉는 게 많아 밥에 영양가루를 추가로 넣어 먹이세요. 먹다가 경기를 일으킬 수도 있으니깐, 그땐 제게 바로 알려주세요.”             

경기도 광주시에 위치한 중증장애요양시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한사랑마을’에서 만난 연제선(29) 사회복지사가 기자에게 꼼꼼하게 주의사항을 알려줬다. 연씨는 이곳 ‘다니엘방’에서 지내는 6명의 장애인을 돌보는 엄마이자 선생님이다. 6명에게 아침을 먹이고 목욕을 시키고 이동시키는 것까지 오롯이 그의 몫이다

 

중략..

기사원문보기

http://v.media.daum.net/v/20170907010512144?f=m


 
이전글:사회복지사의 미소 뒤엔 희생 강요하는 사회…사회복지사 체험해 보니  다음글:포르쉐 공식 딜러 SSCL, 중증장애인 요양시설에 레고 '911 GT3 RS' 전달 
버튼:목록
 

서울특별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는 서울시의 지도, 감독을 받으며 서울시 장애인복지시설 및 재가장애인의 결연, 후원을 지원하고 관리하는 단체입니다.
Today 292 Yesterday 650
Total 612,481
서울특별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
서울시 성북구 삼산동3가 27-2 2층 대표전화:032)926-3308 팩스:02)926-3380 이메일:sjh8174@hanmail.net Copyright(c) 2012 by 서울특별시 장애인복지시설협회 All right reserved.